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5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사회복지법인 원봉공회(원불교봉공회)가 KT그룹희망나눔재단의 후원을 받아 코로나19 사태의 빠른 종식을 염원하며 밥차 봉공활동에 나섰다. 이번 활동은 코로나19 확진자가 가장 많이 나온 대구지역이다. 현재 대구에는 전국에서 소집된 119 소방공무원들이 수일째 확진자 이송을 돕고 있다.

전수조사를 통해 빠르게 증가하는 환자들을 병원으로 이송하는 과정에서 소방공부원들이 식사를 제대로 못한다는 소식에 KT그룹희망나눔재단이 제안하고 원봉공회가 현장에서 10일간 식사를 제공하고 있다. 기간은 3월 6일부터 15일까지이며, 대상은 소방공무원 300여 명이다. 밥차가 봉공활동을 펼치고 있는 현장은 대구시 신청사 부지인 달서구 두류정수장이다. 이곳은 119 구급대가 대기하고 있는 장소이다.

밥차 제안을 받은 전날 식재료를 준비하고 6일 새벽 대구로 떠난 지원팀은 원봉공회 강명권·차영기 교무와 세계봉공재단 이혜진 교무다. 이들은 배식처에서 밥과 국을 조리하고, 반찬은 대구경북교구 재가출가 교도들이 근처 대구교당에서 조리해 배달하는 형식으로 봉공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최대한 코로나19 전염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결정이다.

출처 : 한울안신문(http://www.hanulan.or.kr)

 

http://www.hanulan.or.kr/news/articleView.html?idxno=163175

 

대구2.png